연구소 활동
연구소 활동 >
국민문화연구소 활동

1.학술연구 조사 및 교육문화 활동(자유공동체연구회와 연대)

1) 월례 자유공동체 학습모임
2) 한국 아나키즘 운동 자료 수집
3) 학술세미나와 역사‧문화‧예술 강좌 개최

2. 농촌 및 지역사회 활동(전국농촌운동자협의회와 연대)

1) 지역사회 공동체운동 자료 수집 및 사례 발굴
2) 지역사회 공동체운동 지원 활동

3. 출판 홍보 활동

1) 회보 간행
2) 자유공동체 운동 연구 자료 및 서적 간행

4. 선열 추모 활동(한국아나키스트독립운동가기념사업회와 연대)

1) 아나키스트 독립운동가 활동 자료 수집 및 정리
2) 아나키스트 독립운동가 선양 및 추모 활동
   (1) 묘소 참배 및 활동지 탐방,
   (2) 미 수훈자 공훈 신청
   (3) 추모식 및 학술대회 참가

창립 후 활동 개요
창립〜1950년대
1947년 서울시 중구 예관동에서 이정규, 유정렬 등 10여 인사가 모여 우리 민족의 본질과 종합적인 문화 역량을 탐구하는 운동을 전개하기 위해 ‘국민문화연구소’ 설립을 발기하고 20여 명의 청년들을 중심으로 문고설치, 교양집회, 세미나, 강연회 등 일련의 문화교양운동을 전개하고 영세민 자구책의 일환으로 축산장려운동을 추진하다. 1‧4후퇴 후 부산 주둔 UN군부대에 종사하는 한인 노무자들을 대상으로 민족 긍지의 환기와 자질 향상을 위한 문화교양운동을 전개하고 환도 후 전국양계가대회를 개최, 계란의 공동출하 등을 목적으로 하는 협동조합운동과 축산협동촌 건설 등을 추진하다. 또한 청년들을 중심으로 ‘환력歡力학원’이란 간판 아래 서울역 주변의 불우 청소년들에 대한 사회교육 및 생활지도 사업을 전개하며 윤리교양지 월간 『신성新聲』을 간행하다. 1959년 20여 명의 각계 인사와 청년들이 정신, 물질 양면을 통한 국민생활의 주체성 탐구를 목적으로 ‘국민문화연구소’ 의 정식 창립을 결의하고 농촌문화 강연회, 경제 강연회 개최, 농촌 문화반 조직 및 농촌문고 조성활동을 전개하다. 1962년 서울 중구 저동에서 21명이 모여 재발족을 위한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1964년 문교부 사회단체 제1호로 등록하다.
1960년대 이후

◈ 청년학생 향토 활동

1960년 4‧19혁명 후 대학생들을 지도하여 전국 농촌으로 파견, 마을 단위로 농촌청년들을 깨우치고 농촌문고, 문화반 등을 조직하게 함으로써 자주협동적 농촌운동의 교두보 구축에 착수하다. 1960년대부터 1980년대 초반에 이르기까지 경기공전(향토봉사반), 경희대(VINE회), 고려대(한국농어촌문제연구회), 농협대, 동국대 (농어촌연구회), 서울대(총여학생회, 사대 경암회, 사대 유네스코학생회, 상대 농촌경제학회), 서울여대, 서울YMCA녹향회, 서울시립농업대(개척회), 성균관대(농촌연구회), 숭의여전(적십자학생회), 연세대 (기독학생회, 아가페회, 적십자학생회), 이화여대(농촌계몽대, 봉사부) 등 대학생 농촌활동 단체를 대상으로 농촌문화강연회, 대학생 농촌활동 스터디집회, 농촌문제 해부강좌, 농촌문제 청년회원 좌담회를 개최하고 농촌활동 오리엔테이션 등에 참석하여 농촌활동의 방향 정립과 실천 방안을 지도하다.

◈ 국민수산授産운동

빈곤에서 벗어나지 못한 우리나라 농촌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농촌의 영세 농민들에게 알맞은 일감을 주어 농촌지역에 적합한 가내공업을 일으키자는 수산운동을 1960년대 초 경기도 양주군 진건면의 수개 부락을 대상으로 문화반 조직운동을 시초로 하여 전개하다. 1965년 설립된 진건수산센터에서는 약 300명 가까운 스웨터 편직 기술요원을 양성하고 연간 수십만 원의 소득실적을 올림으로써 이 운동이 인근 지역으로 번져 1968년 경기도 양주군 미금면 금곡에 대규모 편직물 생산단지 조성을 목표로 금곡수산기술훈련원을 설립하여 본격적인 기술훈련을 실시하다. 1960년대에 29개에 달하는 대학생 농촌활동단체와 연계하여 경기도의 양평군 용문면(수예 자수), 부천군 용유면(편직, 패각공예), 광주군 동부면(귀바늘), 강원도의 평창군 방림면(목각공예), 양양군 오색(목각공예) 등 25개 지역에서 수산운동을 전개하다.

◈ 국민문화교양강좌, 특별기획 강좌, 워크숍, 특별문화강좌

청년학생을 대상으로 1960년대부터 1980년대까지 사회‧문화 전반에 관한 주제로 대학교수, 학자, 언론인 등 각계 전문가를 초빙하여 국민문화교양강좌를 약 150여 회 실시하다. 또한 농촌문제 해부강좌 4회, 여성문제 해부 강좌 3회, 사회사상 강좌 5회, 동양사상 강좌 9회, 한문, 서예 강좌 11회, 가정생활과 여성 강좌 12회, 젊은이들을 위한 결혼준비 특별강좌 6회, 한국의 전통다도 강좌, 단소 강좌 등을 실시하고 국민문화 워크숍을 18회, 문화문제 워크숍을 8회 실시하다. 매년 ‘하기수양회’와 ‘민속 문화의 밤’ 행사를 실시하여 회원의 소양 함양과 친목을 도모하고, 1979년부터 1987년까지 13차의 외국대학생 연수를 실시하였으며, 12회에 걸쳐 국내외 작가의 서화 전시회를 개최하다. 1979년부터 1992년까지 연중 서예, 꽃꽂이, 단소, 중국어, 한문 등의 교육을 실시하다.

◈ 소비자 생활협동운동

1974년부터 1994년까지 농촌인의 자주‧협동적 생산, 출하활동을 고무하고 도시인의 건전한 소비활동을 목적으로 실험소비조합을 구성하여 농산식품의 공동 구매활동을 하다. 각종 세미나, 간담회, 강좌, 해외 및 국내 시찰, 견학, 답사활동을 하고 『생활협동 활동 지침자료』와 『소비자를 위한 생활협동』을 3차에 걸쳐 발간, 보급하였고 정부 당국에 소비생활 입법에 대비한 건의서를 제출하다.

◈ 해외동포와의 교류 및 민족문고 설치 활동

1970년대부터 재일동포, 남북 미주동포, 재중동포의 생활실태와 문제점을 탐구하던 중 1989년부터 재외동포와의 연대성 강화를 위해 재일동포 생활실정 탐방 및 좌담, 재중동포 생활실정 탐방 및 만주지역 독립운동사료 수집, 재중동포 청소년의 독서지도를 위한 책보내기 등의 활동을 전개, 1990년 민족문고설치 운동본부를 구성하여 1996년까지 12차에 걸쳐 중국 길림성과 흑룡강성의 조선족 학교 등에 국내에서 수집한 1만여 권에 이르는 각종 서적을 보내다.

◈ 자유사회운동 연구 활동

1975년부터 32회의 월례 연구모임과 13회의 사회사상 강좌를 개최하였으며 한‧중‧일 국제학술회의 등 학술회의와 세미나를 개최하여 아나키즘을 중심으로 한 사회사상에 대한 연구 활동을 하다.

◈ 출판 활동

1966년부터 본회 회보인 『국민문화회보』, 1972년부터 전국농촌운동자협회 회보 『통신』(후에 『농운』으로 개명)을 간행하고 출판부를 설립, 1998년 『국민문화연구소50년사』와 자유공동체연구회의 연구지 『아나키즘 연구』를 5회 발간하고 단행본으로 『항일혁명가 구파 백정기』(2004), 『항일혁명투사 구파 백정기』(2009. 조광해), 『아나키즘이란 무엇인가』(2013. 이문창), 『우관문존』(2014. 이정규)을 발간하다.

연관단체 활동

◈ 전국농촌운동자협의회

1971년부터 농촌운동 지도자 간담회를 열고 농촌자주화 운동을 시작하여 1973년 ‘전국농촌운동자협의회’를 창립하고 회보 『통신』과 『농운農運』을 발간, 지역별 농촌운동 간담회, 농촌지역 순회교육 등을 통해 농업기술 보급 및 생산과 출하의 협동화를 통한 농촌자치에 대한 교육활동을 전개하다. 1980년 전국 농촌단체 연석간담회를 개최하고 이어 전국 농민단체 공동으로 헌법 및 농림관계 법령 개정 공청회를 주최하다.
1980년대 이래 농촌문제 연구집회를 열고 농민교육을 통한 농촌자주화 추진활동을 전개하다.

◈ 우관이정규선생기념사업회

조국광복을 위한 독립운동가요 자유사회운동의 선구자인 본회 초대 회장 우관 이정규 선생의 뜻을 기리기 위해 1988년 후학, 제자들이 중심이 되어 설립하다. 1988년부터 2010년까지 23회에 걸쳐 민족문화의 실생활화와 자주협동사회 구현에 헌신한 인사를 선정하여 ‘우관상’을 시상하다.

◈ 자유공동체연구회

1970년대부터 시작된 국민문화연구소의 자유사회운동 연구모임이 모태가 되어 2004년 발족하여 21세기 새로운 사회모형으로 자유합의의 공동체 건설을 목표로 월례 역사문화 강좌, 자유공동체 학습모임, 국내외의 학술세미나 활동과 학술지 『아나키즘』을 간행하다.

◈ 한국아나키스트독립운동가기념사업회

독립운동사에서 아직 조명 받지 못하고 있는 한국 아나키스트들의 독립운동 업적을 발굴, 선양하고 그들의 아나키즘 실천사상의 계승 및 실천을 목표로 2014년 발족되다. 아나키스트 독립운동에 관한 조사, 연구 활동과 한국 아나키스트 인명사전 편찬, 아나키스트 기념관과 아나키즘 문헌센터 건립 등을 통한 교육활동과 국내외 아나키스트 단체와 교류 및 연대 활동을 추진하다.